[반    영]

즉각 폐기하라

지금 보수당국이 여론의 뭇매를 맞고 무기한 연기된 한일군사협정을 재추진하려고 음으로 양으로 책동하고 있는 것은 뼛속까지 친미, 친일로 환장한 이명박의 매국역적 기질에서 비롯된 것이다.

권좌에 오르기 전부터 일제의 과거죄악에 면죄부를 주었고 권좌에 올라앉아서는 왜왕을 「천황」으로 호칭하면서 깊숙이 머리숙여 인사했는가 하면 일본의 독도강탈책동에 대해 『지금은 곤란하니 기다려달라』고 비굴한 작태를 드러내고 일본의 역사왜곡을 비호 두둔해온 이명박으로서는 다르게 행동할 수 없다.

그러나 그것이 우리 국민과 민족에게 돌이킬 수 없는 파국적 악결과를 초래하는 반역행위라는 것을 모르는 사람이 없다.

이명박 패당이 체결하기 위해 안달복달하는 한일군사협정이라는 것도 그렇다.

그것은 단순히 군사정보를 교환하자는 것이 아니라 일본과의 군사적 모의와 군사작전을 합법화하고 일본의 군사대국화와 재침책동을 부채질하며 한미일의 3각 군사동맹을 통해 북침전쟁을 감행하려는 「전쟁협정」외 다름이 아니다.

일제 패망이후 지금껏 미국의 식민지통치하에 시달리는 것도 부족해 백년숙적인 일본 사무라이들과 짝자꿍이를 하며 그들을 또다시 이 땅에 끌어들여 북침전쟁을 일으키려 하고 있으니 이보다 더한 역적배가 또 어디에 있겠는가.

이명박은 친미, 친일사대매국행위로 잔명을 부지하려는 보수패당에 대한 저주와 원한이 하늘에 닿았다는 것을 똑똑히 명심하고 현대판 「을사5조약」인 한일군사협정을 즉각 전면폐기해야 한다.

나는 외세를 등에 업고 동족을 해치기 위해 미쳐날뛰는 이명박 보수패당을 역사의 쓰레기장에 매장하기 위한 정의의 성전에 적극 떨쳐 나서겠다.

재야인사 황성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