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    영]

미친 개에게는 몽둥이가 제격

북의 『국지도발』을 떠들며 화약내를 풍기는 호전광무리들이 정말 가증스럽다.

이미 북은 최고존엄을 모독한 역적패당에게 보복타격을 통고하였고 그것이 빈말이 아님을 얼마 전에 있은 인민군 종합전술연습을 통하여 똑똑히 보여주었다.

그런데도 군부 호전광들은 사죄는커녕 『도발원점 타격』이니, 『지원세력 초토화』니 뭐니 하며 떠들다 못해 그 무슨 불시군사 대비태세훈련을 벌이면서 정세를 일촉즉발로 몰아가고 있다.

전쟁은 결코 아이들의 유희가 아니다.

우리 민족, 우리 강토의 존망과 관련되는 중대사이다.

각계 민중은 미국의 앞잡이가 되어 한사코 이 땅에 전쟁의 불을 지르려는 역적패당과 기어이 결산해야 한다.

미친 개에게는 몽둥이가 제격이다.

(시민 김영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