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 영]
 


 

최근 일본반동들이 『울릉도 방문』이다, 국방백서의 『독도영유권 주장』이다 뭐다 하면서 독도강탈책동에 매달리고 있는 것은 우리 민중의 치솟는 증오와 분노를 자아내고 있다.

일제 패망 이후 일본반동들이 독도강탈야망을 언제 한번 버리지 않았지만 지금과 같이 뻔뻔스럽게 달려든 적은 없었다.

현 정권의 대일굴욕외교가 가져온 필연적 결과이다.

지금 일본은 친일사대매국노들이 가득 차 있는 현 정권이 있을 때 독도강탈의 유리한 기회를 마련해 보려 하고 있다.

현 보수패당과 같은 친일역적들을 그대로 두고서는 우리 민족이 화밖에 입을 것이 없으며 일본사무라이들에게 우리의 고유한 영토까지 빼앗기는 수치를 당하게 된다.

역사의 비극이 다시는 되풀이되지 않게 하기 위해서도 현 정권을 갈아 엎어야 한다.

(재야인사 박선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