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 신]

지난 6일 충북 청원군 북이면 석정리에서 「통일쌀 벼베기」 행사가 진행되었다.

충북도민운동본부 주최로 열린 이 행사에는 전국농민회 충북도연맹회원 등 30여명이 참석했으며 6 600㎡의 논에서 콤바인과 낫을 이용해 벼를 수확했다.

도연맹 관계자는 『대북 쌀지원의 정당성과 쌀 대란의 심각성을 알리고 시급한 대책마련을 촉구하기 위해 올 한해동안 청원군 농민회가 땀흘려 경작한 통일쌀 벼베기 행사를 열게됐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