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   설]

3천리강산에 장쾌한 백두의 해돋이로 시작되는 주체98(2009)년 새해가 밝아왔다.

희망찬 새해를 맞으며 반제민전 전위투사들과 각계민중은 무한한 민족적 자긍심과 승리에 대한 확고한 자신감을 안고 희세의 천출위인이시며 백두의 선군영장이신 경애하는 김정일장군님께 다함없는 경모의 마음을 담아 삼가 축원의 인사를 드리며 장군님의 영도따라 조국통일위업수행의 길에서 보다 큰 성과를 이룩할 불타는 결의를 다지고 있다.

지나 온 2008년은 경애하는 김정일장군님의 선군정치의 위력에 의해 민족의 운명이 굳건히 수호되고 내외반통일세력의 악랄한 반통일책동속에서도 「우리 민족끼리」의 기치 드높이 자주통일, 평화번영의 새 시대를 열기 위한 거족적 투쟁이 벌어진 뜻 깊은 해였다.

지난해 미제와 이명박패당은 온 겨레가 지지하는 역사적인 6.15공동선언과 10.4선언을 전면부정하고 반북대결책동에 혈안이 되어 남북관계를 최악의 사태에 몰아넣고 광란적인 북침전쟁연습책동을 매일같이 벌여놓으면서 이 땅의 정세를 극도로 긴장시켰다.

외세와 그에 추종하는 이명박패당의 친미사대적이고 매국배족적인 반북대결책동으로 하여 조국통일의 앞길에는 엄중한 난관이 가로놓이고 우리 민중의 자주, 민주, 통일운동은 험난한 시련의 고비를 넘지 않으면 안되었다.

하지만 광범위한 애국민중은 날로 승승장구하는 이북의 선군정치의 위력에 무한히 고무되어 조금도 굴하지 않고 6.15공동선언이 밝혀준 「우리 민족끼리」의 기치따라 안팎의 반통일세력들의 거듭되는 도전들을 짓부수며 조국통일운동을 줄기차게 전진시켰다.

경애하는 김정일장군님께서는 반전평화수호투쟁의 진두에 서시어 선군의 보검으로 내외호전세력의 무분별한 북침전쟁도발책동을 단호히 짓부수고 한반도의 평화와 민족의 안전을 믿음직하게 지켜주시었으며 조국통일운동이 명실공히 민족자주의 궤도를 따라 힘차게 전진하도록 담보해 주시었다.

선군정치와 그에 의해 다져진 북의 강위력한 자위적 군력이 있어 미국의 북침핵전쟁도발책동은 걸음마다 분쇄되고 그처럼 정세가 긴장한 속에서도 평화가 보장될 수 있었다.

애국애족의 선군정치가 민족의 존엄과 이익, 조국통일의 앞길을 확고히 담보해주기에 우리 민족은 미국과 이명박패당의 새 전쟁도발책동과 반통일책동을 반대하고 조국통일의 새로운 국면을 열어놓기 위해 과감히 투쟁해올 수 있었다. 이 투쟁속에서 역사적인 6.15공동선언과 10.4선언의 정당성과 위력이 더욱 힘차게 과시되고 미국과 이명박패당은 민족분열의 원흉이며 조국통일의 훼방꾼, 극악한 전쟁호전광으로서의 추악한 정체가 낱낱이 드러나 더욱더 궁지에 몰리게 되었다.

6.15공동선언과 10.4선언을 고수하고 자주통일, 평화번영의 새 시대를 열기 위한 투쟁에서 이룩된 성과들은 탁월한 선군정치로 미국의 북침핵전쟁도발책동을 짓부수고 겨레의 자주통일운동을 곧바른 승리의 한길로 이끌어주신 경애하는 김정일장군님의 탁월한 영도를 떠나서 결코 생각할 수 없다.

지난해 조국통일을 위한 우리 민족의 투쟁은 위대한 선군의 기치가 있는 한 우리 민족은 반드시 승리하며 그 어떤 난관과 시련이 가로 놓인다 해도 「우리 민족끼리」이념밑에 온 겨레가 떨쳐 일어나 과감히 투쟁할 때 대세에 역행하는 반통일세력의 발악적 책동을 격파하고 6.15통일시대를 고수하고 빛내어 나갈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었다.

정녕 지난 한해는 경애하는 김정일장군님의 선군정치에 의해 안팎의 분열주의자들의 책동이 여지없이 분쇄되고 우리 민족끼리 힘을 합쳐 6.15공동선언과 10.4선언을 고수이행하기 위한 투쟁이 힘있게 벌어진 뜻 깊은 해였다.

새해를 맞이하는 지금 각계층 인사들과 광범위한 민중은 변화되는 내외정세추이를 예리하게 분석평가하시며 애국,애족,애민의 사상과 숭고한 덕망으로 조국통일과 민족번영의 새 역사를 아로새기시는 경애하는 장군님에 대한 다함 없는 경모의 정을 안고 장군님을 받들어 조국통일운동을 힘차게 전진시켜 갈 투지를 가다듬고 있다.

새 세기의 가까운 앞날에 3천리강토 위에 기어이 통일되고 부강번영하는 통일강성대국을 일떠 세워 자자손손 복락하려는 것은 전체 우리 민족의 한결같은 열망이며 확고한 의지이다.

위대한 김정일장군님의 선군정치는 그 어떤 준엄한 정세와 시련 속에서도 조국통일위업의 승리적 전진을 담보하는 만능의 보검이고 백전백승의 기치이며 이 땅의 영원한 평화와 번영을 위한 애국의 기치이다.

선군정치를 받들어 나가는 길에 민족의 자주도 평화도 있으며 조국통일도 있다.

새해 우리 민중은 더욱 확고한 신심과 낙관에 넘쳐 민족의 태양이시며 불세출의 영장이신 김정일장군님의 선군정치를 적극 지지하고 옹호해야 한다.

각계민중은 미호전광들과 이명박패당의 북침핵전쟁도발책동과 반통일책동이 아무리 악랄하여도 경애하는 김정일장군님께서 계시는 한 우리 민족의 자주적 평화통일위업의 승리는 확정적이라는 자신감을 간직하고 새해 통일운동을 보다 힘차게 벌여야 할 것이다.

새해에 각계 민중은 조국통일운동에 대한 새로운 각오를 가지고 조국통일운동을 보다 활성화해 나가야 한다.

미호전광들의 대북적대시정책이 바뀌지 않고 이명박패당의 악랄한 반북대결소동이 계속되는 한 우리 민중의 투쟁과녁은 명백하다.

각계민중은 정세가 어떻게 변하든 「우리 민족끼리」의 기치를 높이 들고 온 민족의 화해와 단합을 이룩하며 이에 도전하는 안팎의 반통일세력을 반대하는 투쟁을 강력히 벌여 나가야 한다.

단결은 승리이고 분열은 패배이다.

이명박패당은 통일운동세력을 거세말살하기 위한 파쇼탄압책동을 더욱 강화하는 한편 각양각색의 극우보수단체들을 내세워 통일운동역량을 사분오열시키려고 피눈이 되어 날뛰고 있다.

평화를 사랑하고 통일을 지향하는 각계층 민중과 통일운동단체들은 보다 적극적인 연대연합과 공동투쟁전선을 형성하고 대중운동을 힘있게 벌여 나감으로써 민족의 운명과 이익, 통일은 안중에도 없이 친미사대와 동족대결에 광분하는 이명박패당을 파멸에 몰아넣어야 한다.

자주적이고 평화적이며 통일되고 번영하는 민족의 내일은 민족구성원들의 과감한 투쟁여하에 달려 있다.

각계 민중은 희세의 선군영장이신 경애하는 김정일장군님의 선군정치를 높이 받들고 「우리 민족끼리」의 기치 높이 통일애국운동에 한 사람같이 떨쳐 나섬으로써 새해 2009년을 자주통일의 새로운 국면을 여는 역사적인 해로 빛나게 장식해야 할 것이다.